Snow sucks

snow sucks

 

눈이 많이 오는 캐나다에서도 매년 첫눈이 내리는 날은 교통사고가 엄청 일어납니다.

 

10월 첫주인 Thanksgiving Day가 지나면 대부분 snow tire로 갈아끼우기 시작하지만

그걸 잊어버리고 있다가 첫눈이 오면 그제서야 허둥지둥 바퀴를 바꾸는 사람도 많습니다.

여름 동안 눈길에서 운전하는 법을 잊어버려서 속도를 줄이지 않는 사람도 많고요.

(음, 이 대목에서 부끄럽습니다..)

이러니 캐나다에서는 눈이 낭만이 아니라 짜증유발 원인입니다.

 

하지만 (몇 년 전 눈길 교통 사고 후) “눈 오면 운전 안 한다!”는 원칙을 고수하니

눈이 다시 아름답게 느껴집니다.

 

눈이 무슨 죄라고…

 

 

1

Bryan
Bryan

브라이언은 의료분야에서 한영번역을 하는 번역가입니다. 캐나다 온타리오의 작은 시골 마을에서 아내와 둘이 삽니다. 여행과 독서와 음악과 커피를 좋아합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댓글은 모든 사람이 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