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RYTHING YOU NEED TO ACE ENGLISH LANGUAGE ARTS IN ONE BIG FAT NOTEBOOK

글쓴이: 최홍미 ([email protected])    == 서평 ==   이 책을 처음 접한 건 ‘행복한 번역가’ 블로그에서 번역가를 위한 책 추천 글 포스팅에서였습니다. 영어 번역 일을 처음 시작하려 마음먹은 저에게 영어에 대한 모든 것을 담았다는 책 제목이 인상적이었고, 아마존 리뷰에서도 현업에 계시는 선생님들이 아주 잘 사용하고 있다는 평가를 남긴 것을 보고…

더 읽기

PM과 좋은 관계를 유지하는 법

프리랜서 번역가에게 PM은 고객이기도 하고 어떤 의미에서 동료이기도 합니다. 대부분 서로 얼굴도 모르고 지내는 사이지만 달리 보면 십년 가까이 서로 연락하고 지내는 절친(?)이라고 볼 수도 있지요. 그러니 PM과 좋은 관계를 유지하면 좋습니다. 그게 여러분의 비즈니스에 대단한 영향을 미치는 건 아니지만, 사이가 나쁜 것보다는 훨씬 낫지요. PM도 사람인지라 더 좋아하는 번역가가…

더 읽기

Gmail, 예약 발송 기능 추가

행복한 번역가 배움터에도 Gmail을 쓰고 계시는 분 많이 계시지요? 2004년 만우절 장난처럼 출시된 지메일이 어느덧 열다섯 번째 생일을 맞이했다고 합니다. 검색이 편리하고, 스팸 메일 차단 기술이 뛰어나며, 타사 대비 많은 저장 공간을 제공하는 점이 지메일의 장점이라고 할 수 있을 것입니다. 매달 15억 명이 사용한다는 지메일의 15주년을 기념하여 구글이 새로운 기능…

더 읽기

구글, 한국어를 지원하는 Live Transcribe 앱 시험판 출시

유튜브에서 자동 자막 기능을 써 본 적 있으세요? 아시다시피 음성 인식 기술이 뛰어난 기업으로 단연 구글을 빼놓을 수 없습니다. 구글 음성인식 기능을 번역에 이용하기 포스트에서도 다룬 적이 있는데요, 그런 구글이 안드로이드에서 음성을 텍스트로 바꿔주는 앱 Live Transcribe의 시험판을 내놓았습니다. 백문이 불여일견이니 짧은 영상 하나 보고 가시지요. https://youtu.be/PWUphO5KMBk 잘 보셨나요? 저는…

더 읽기

무료 파일 공유 서비스 Firefox Send

때때로 이메일로 보내기엔 찜찜한 파일들이 있습니다. 가령 통신사를 해지하거나 비자를 신청하면서 신분증 사본을 보내야 할 때가 바로 그런 경우인데요, 아무래도 인터넷 공간 어딘가에 내 정보가 계속 남아있다는 사실이 꺼림칙하지요. 상대방이 한 번 열람한 후에 적어도 메일함에서는 지워졌으면 좋겠는데, 그럴 땐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그동안 크롬 확장 프로그램을 많이 소개한 것…

더 읽기

암호 유출 여부를 자동으로 알려주는 크롬 확장 프로그램, Password Checkup

‘어… 여기 암호가 뭐였지?’ 가입한 사이트의 암호들, 잘 기억하고 계시나요? 저도 암호 때문에 스트레스를 받는 사람 중 한 명입니다. 따로 암호 관리 프로그램을 쓰고 있지만, 이게 또 완벽하지는 않아서 로그인 창 앞에서 가끔 멈칫하게 되는 건 어쩔 수 없는 것 같습니다. 거기다 가입한 사이트에서 개인정보를 해킹당하는 일도 예사로 당하다 보니…

더 읽기

구글 음성 인식 기능을 사용할 때 한국어를 선택하는 방법

구글 음성인식 기능을 번역에 이용하기 포스트를 따라하다 보면 인식 언어를 정상적으로 바꿀 수 없을 때가 있습니다. 영어나 다른 언어는 괜찮은데 한국어나 일본어처럼 언어 목록 끝에 있는 언어가 제대로 보이지 않는 현상인데요, 이게 예전에는 이러지 않았는데 아마 구글 문서의 버그가 아닌가 싶습니다. 이럴 때 임시로 시도해 볼 수 있는 해결책이 있습니다.…

더 읽기

파일 압축 프로그램을 업데이트해 주세요

번역가에게는 압축 파일 주고받는 일이 늘 일상이지요. 최근 한 보안 회사가 유명 압축 프로그램인 WinRAR에서 19년 동안 알려지지 않았던, 최소 약 5억 명에게 영향을 미치는 보안 취약점을 발견한 사건이 있었습니다. 간략하게 요약하자면, 이제는 쓰이지 않는 .ace라는 아주 오래된 압축 형식이 있는데 이 ACE 압축 파일을 해제하는 과정에서 공격자가 원하는 폴더에…

더 읽기

하고 싶은 일 하면서 살면 왜 안돼요?

글쓴이: 일본어 번역가 JB              == 서평 == 블루 오션, 혹은 레드 오션이라는 말을 들어보신 적이 있나요? ‘Blue Ocean Strategy’ 라는 책에서 처음 언급된 단어 ‘블루 오션’은 아직 개척되지 않은 분야, 여러 가지의 가능성이 넘치는 푸른 바다와 같은 분야를 뜻합니다. 반대인 레드 오션이라는 단어는 이미…

더 읽기

귀가 즐거운 번역: ClicKey

번역을 하다 보면 가끔 사막을 걷는 것 같은 기분이 들 때가 있습니다. 주위는 적막한데 오아시스는 보이지 않고, 나 홀로 어디까지 왔으며 얼마나 더 가야 하는지 막막할 때가 있지요. 캣툴 화면에서 지금까지 번역한 단어 수나 완료되기까지 남은 백분율 등을 보여주기는 하지만, 수치 변화는 마음에 와닿지 않는 데다 이런 막막함을 쉬이 달래주지…

더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