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yanwp

주로 의료분야 한영번역을 하는 번역가입니다.
Life is what you make it!

Life is what you make it!

아주아주 옛날, 호랑이 담배 피던 시절에 한국에 이런 광고 문구가 크게 유행한 적이 있습니다. 남자는 여자하기 나름이에요! 저 말이 항상 사실인지는 잘 모르지만 사실인 경우가 더러 있긴 합니다. 북어처럼 삐쩍 말라 볼품이 없고 뻐드렁니에 여드름투성이에 늘 좌불안석이고 늘 위장병과 두통에 시달리며 집도 절도 없던 어떤 남자가 여자 잘 만나서 한 이십 년 뒤엔 제법 인간다워진 경우를 제가 알거든요. (누군지는 모르셔도 괜찮을 듯…) 오늘은 저 말과 비슷한 영어 문장 하나...

평화 통일 염원 – ‘사랑의 불시착’ 종영에 붙여

평화 통일 염원 – ‘사랑의 불시착’ 종영에 붙여

그동안 넷플릭스에서 열심히 보던 ‘Crash Landing on You’(한국어 제목: 사랑의 불시착)가 어제 종영했습니다. 저는 본래 영화와 드라마는 영어로만 보는 게 원칙인데, 가끔 아내의 권유로 한국 드라마도 봅니다. 그런데 주로 장르가 맞지 않아 후회하죠. 전개가 너무 느려서 답답하기도 하고요. 그런데 이번에는 달랐습니다. ‘미스터 선샤인’ 이래로 이렇게 재미있는 한국 드라마 첨 봤습니다. 울고 웃고 하다 끝나면 아쉬워하고, 언제 일주일이 다 가서 이거 다시 보나 하며...

행복한 사람은 성취욕구가 약해지는가?

행복한 사람은 성취욕구가 약해지는가?

제가 무척 가난하고 참 보잘것없던 시절이 있었는데, 그 시절에 저는 강한 성취욕구가 있었습니다. (물론 그런 욕구도 실은 어느 정도는 자존감이 있고 어느 정도 행복했기에 가능한 것입니다.) 그런데 제가 여러모로 나아지고 작으나마 이런 저런 성취도 하고 행복을 느끼게 되니까 성취욕구가 약해지는 것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그래서 사람들이 뭘 성취하려면 계속 배가 고파야 한다고 말하나 봅니다. 미국 대통령 중에 고아 출신이 많은 것도 어쩌면 그런 이유 때문일까요?    그렇다면...

불행하다고 느끼게 만드는 두 가지 요인

불행하다고 느끼게 만드는 두 가지 요인

넌 불행해! 하고 계속 속삭이는 두 가지 목소리가 있습니다. 그 목소리를 꺼버리세요. 첫째는 ‘비교하는 마음’입니다. 우리의 많은 재능, 풍족한 환경, 안전과 편의를 순식간에 허접한 것으로 만들어버리는 악습이 바로 남과 비교하는 겁입니다. 인간이 사회적 동물이니 어느 정도 비교하는 것은 어쩔 수 없다고 하겠지만, 그것이 여러분을 매일 불행하게 만드는 근본 원인이라고 해도 여전히 비교는 어쩔 수 없는 것이라고 하겠습니까? 사람의 마음은 상당한 정도로는 스스로 길들일 수...

행복한 줄 알아야 행복해진다

행복한 줄 알아야 행복해진다

오랜만에 행복에 대해 몇 마디 적을까 합니다. 제 사이트가 ‘행복한 번역가’인데 맨날 번역 얘기만 하고 행복 얘기는 많이 하지 않은 것 같아서요. 사람이 불행한 것은 자기가 행복한 줄 모르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이 말을 읽자 마자 불같이 화를 내며 반론을 준비하는 분들이 있으시겠지만, 좀 참고 읽어보세요. 저 말은 현실의 고통을 잊게 하려는 심리환원주의 내지 그와 유사한 종교적 사탕발림이 아닙니다. 저 말은 우매한 민중에게 오늘에 만족하고 반항하지 말라고 꼬드기는 말도...

‘질문과 답변 게시판’이 생겼습니다!

‘질문과 답변 게시판’이 생겼습니다!

질문과 답변 게시판은 통/번역가 커뮤니티 일원이라면 누구든지 와서 질문하고 답을 달 수 있는 곳입니다. 긴 질문과 긴 답변보다는 짧은 질문과 핵심적인 답변으로 정보와 지식을 교류해 나가면 좋겠습니다. 여러분의 많은 참여를 바랍니다. 이용 방법 질문은 누구나 볼 수 있지만, 질문이나 답변을 입력하는 것은 스팸과 오남용을 막기 위해 로그인을 해야 가능하게 만들어 두었습니다. 질문은 알고 싶은 내용을 조리 있고 짧게 표현해 주시면 좋습니다. 답변도 해당 질문에 대한 것만 조리 있고...

블로거로 참여하실 분을 찾습니다!

블로거로 참여하실 분을 찾습니다!

‘행복한 번역가’는 한 사람의 개인 블로그로 출발하였지만 이제는 통/번역가 커뮤니티 사이트가 되었습니다. 다른 통역가들, 번역가들과 블로그로 교류하고 정보와 지식을 나누고 싶은 분들은 블로거로 참여하실 수 있습니다. 다음과 같은 분들을 환영합니다. ‘행복한 번역가’ 사이트를 전반적으로 좋아하는 분 자신의 경험과 지식을 나눔으로써 다른 통/번역 커뮤니티에 기여하고 싶은 분 통/번역, 언어 배우기 등과 관련된 온라인 코스, E-book 등의 지식 콘텐츠를 만들어 판매하고 싶은 분...

게시판 모니터를 찾습니다!

게시판 모니터를 찾습니다!

'질문과 답변 게시판'은 누구든지 궁금한 것을 질문하거나 답할 수 있으므로 앞으로 통/번역가 커뮤니티를 위한 정보와 지식 창고로 성장해갈 것입니다. 이미 가장 기초적인 질문이 100 건 이상 게시되어 있고 앞으로 더 많은 질문들이 게시되고 답변될 것입니다. 그러나 누구나 질문하고 답할 수 있기 때문에 게시판이 스팸과 저질스런 내용으로 채워질 가능성이 있습니다. 물론 스팸에 대해서는 2중 안전장치를 달았습니다만 그걸 뚫고 들어오는 스팸도 있을 수 있습니다. 행복한 번역가...

자원봉사 기자와 편집자를 찾습니다!

자원봉사 기자와 편집자를 찾습니다!

'행복한 번역가 뉴스레터'를 내실있게 운영해 나가기 위해 자원봉사 기자들과 편집자를 찾습니다. 뉴스레터 팀의 일원이 되면 기자 혹은 편집자로서 뉴스레터의 틀을 짜고 뉴스를 발굴 / 취재 / 편집 / 발송하는 일을 합니다. 뉴스레터는 한 달에 한 번 발행될 예정이고 통/번역가들에게 유익한 뉴스를 전달해드리는 것이 목표입니다. 자원봉사 기자들과 편집자들은 아지트라는 가상 오피스를 통해 협업을 하게 됩니다. 통/번역가 커뮤니티를 위해 자원봉사를 해주실 분은...

은퇴를 다시 생각해 봅시다

은퇴를 다시 생각해 봅시다

아래 글은 제가 운영하는 다른 사이트(캐나다 여행과 은퇴 이야기)에 게시해 둔 글인데, 최근에 게시판 질문에 답을 하려다가 이 글을 행복한 번역가에도 올려두는 것이 좋겠다고 생각해서 여기에 옮겨 둡니다.  은퇴란 무엇인가? 대부분의 사람에게 은퇴란 “지금까지 생업으로 하던 일을 아주 그만두는 행동”을 말합니다. 그러니 일시적 실업, 휴직, 이직/전직을 위한 일의 일시중단, 휴가 등과는 차원이 다른 충격을 본인과 가족에게 끼치지요. 그리고 그 시기는 사람마다 다르고 국가마다...